르봐이예 분만이란?

르봐이예 분만이란?

신생아도 성인과 마찬가 지로 시각, 청각, 촉각이 있다고 보고 태어나는 순간의 환경을 자궁내 환경과 비슷하게 맞추어 아기의 고통을 최소화 시키는데 촛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 01 약간 어둡고 따뜻한 방에서 출산을 준비합니다.

  • 02 산모는 분만 직전까지 계속 움직여서 진통을 줄여 줍니다.

  • 03 산모가 태교를 하면서 평소에 즐겨 듣던 음악을 분만실에 틀어 놓습니다.

  • 04 분만실의 조명은 최대한 어둡게 합니다.

  • 05 분만실에서는 조용히 이야기 합니다.

  • 06 아기는 태어난 후 엄마 배위에 5-6분 정도 엎어두었다가 안정을 찾고 탯줄 박동이 멈춘 후에 탯줄을 자릅니다.

  • 07 아기를 따뜻한 물에 넣어서 양수속에 있던 느낌을 갖게 합니다.

  • 08 아기를 엄마 가슴에 놓아 엄마 심장 소리를 듣게 하며, 젖을 물려 줍니다.

이렇게 태어난 아기는 울지도 않을뿐더러 이내 눈을 뜨고 주변을 살피며 적응하기 시작하고 편안한 숨소리와 표정으로 잠들게 됩니다.

르봐이예분만의 5가지 수칙

르봐이예분만의 5가지 수칙

  • 01 분만에 임하는 모든 사람은 소곤소곤 말합니다.

    태아의 감각 중 가장 발달한 감각이 청각입니다. 태아는 자궁 안에서 조용한 소리만을 듣고 있었습니다. 엄마의 심장소리, 장의 운동소리 등은 작은 시냇물이 흐르는 평화로운 소리지만, 자궁 문을 나서는 순간 들리는 여러 소리는 천둥소리와 같은 큰소리로 아가에게 스트레스를 주는 것입니다.

  • 02 분만실을 어둡게 합니다.

    자궁 안은 30룩스 정도의 어둠침침한 환경이지만 일반분만실의 조명은 10만 룩스로 그 차이는 엄청납니다. 연약한 태아의 시력을 보호하고 안정감을 주기 위해서는 아가의 형태만을 알아볼 수 있을 정도로 어둡게 해야 합니다.

  • 03 바로 엄마 위에 올려놓아 모유를 먹게 합니다.

    자궁 문을 나온 아기는 모든 것이 불안합니다. 엄마의 따뜻한 체온과 심장소리를 듣고 젖을 물며 엄마의 부드러운 손길을 느끼면서 곧 안정을 취하게 됩니다.
    사랑해, 아가야 라는 목소리를 들으면 더욱 좋겠지요.

  • 04 분만 5분 후 탯줄을 자릅니다.

    태아는 탯줄을 통해 산소를 공급 받았으나, 자궁 문을 나오면서 폐호흡을 하게 됩니다. 아기는 폐호흡과 탯줄호흡을 동시에 하다가, 폐로 산소를 받아들이는 것이 익숙해지면 탯줄의 혈액순환이 저절로 멈추어집니다. 이 시간은 5분 내외로 이때 탯줄을 잘라야만 아기는 고통스럽지 않게 폐호흡에 익숙해 집니다.

  • 05 아기를 욕조에서 놀게 합니다.

    분만실에 마련된 아기 욕조는 따뜻한 물로 방금 나왔던 엄마 자궁안과 비슷한 환경에서 놀게 합니다.
    아기는 물과 함께 놀면서 스스로 분만의 스트레스로 경직된 몸을 풀게 되고 반짝이는 눈으로 행복한 미소로 짓게 됩니다.